메뉴 건너뛰기

메뉴 건너뛰기

이슈&칼럼

“국민 모두의 마음이 안심할 수 있도록,‘찾아가는 마음안심버스’가 함께 합니다.”


- 국립중앙의료원 의료진과 권덕철 장관의 찾아가는 마음안심버스 체험 및 대화 영상 공개(8.26) -

 

보건복지부(장관 권덕철)는 국립중앙의료원 코로나19 대응 의료진과 장관의 만남 및 ‘찾아가는 마음안심버스’ 체험 모습을 담은 ’장관과의 대화‘ 영상을 8월 26일(목) 보건복지부 공식 유튜브*에 공개한다고 밝혔다. * 채널 주소 : www.youtube.com/mohwpr

 

찾아가는 마음안심버스 사업은 재난 발생시 재난 현장에서 위기대응 및 트라우마 예방을 위한 심리상담과, 평상시 장애인‧노인 등 재난 취약계층 대상 찾아가는 심리지원 등을 제공하는 사업으로, ’18년 12월 1대로 시작하여 연내 총 32대*까지 확대 운영할 예정이다.

* 국가·권역별(강원권‧영남권‧충청권‧호남권) 트라우마센터 총 5대, 지자체 총 27대(17개 시‧도)

 

이번 영상은 코로나19 대응에 힘쓰고 있는 국립중앙의료원 의료진(김민경 의사‧구미현 간호사)에게 찾아가는 마음안심버스를 통한 심리지원을 제공하고, 복지부 장관과 직접 만나 대화를 나누는 등 현장의 목소리를 수렴하고자 기획되었다.

찾아가는 마음안심버스에서는 정신건강전문의와 정신건강전문요원의 배치 하에, 정신건강 평가와 스트레스 측정, 안정화 프로그램‧심리교육, 재난심리상담(개인‧집단) 등이 제공된다.

* (장비) HRV(스트레스 검사), tDCS(경두개 직류자극 치료), (공간) 안정화 공간 및 정신건강평가를 위한 내담자 대기석, 개인상담실, 집단 프로그램 공간으로 구성

그간 집중호우(’20, 천안시, 강원도 의암호 등), 산불(’19 강원도) 등 재난 현장에 출동하여 피해자‧유가족에 대한 심리지원을 해왔으며, 코로나19 심리지원을 위해서는 임시생활시설‧생활치료센터 등 현장 심리 지원과 심리안정용품* 등을 제공해오고 있다.

* 확진자 및 대응인력 대상 심리안정용품(마스크(KF94), 마사지볼, 컬러링북, 마음건강안내서 등 총 12종) 제공

- 8월부터는 선별진료소에 마음 안심버스를 운영하여, 코로나19 장기화로 인해 업무과중, 소진이 우려되는 방역 현장 대응인력에 대한 휴식과 심리지원 서비스를 제공하고 있다.

마음안심버스를 체험해본 김민경 의사는 ”코로나19 중증환자 치료를 담당하다보니 예기불안*이나 트라우마가 많은데 정작 마음을 돌볼 기회가 부족했다”며, “이번 체험을 통해 스트레스 등 마음상태와 함께 회복력도 알 수 있어 심리적으로 큰 도움이 되었다”고 전했다.

* 자신에게 어떤 상황이 다가온다고 생각되는 경우에 생기는 심리적 불안을 함께 체험을 진행한 구미현 간호사 역시 “평소 근무하면서 스트레스가 쌓였다고 막연히 생각했는데 수치화된 데이터로 받아보니 정확히 파악할 수 있었고, 체계적인 면담을 통해 어떻게 관리하면 되는지도 알 수 있어 뜻깊었다”는 소회를 전하며,

“아이들을 돌보는 선생님이나, 청소년 등 마지막까지도 감염 위험에서 안심할 수 없는 분들에게도 꼭 한번 체험할 수 있는 기회가 있었으면 좋겠다”고 말했다.

의료진의 마음안심버스 체험과 상담을 진행했던 정신건강전문의 이정현 과장은 “찾아가는 마음안심버스는 이동이 자유롭고, 재난 상황과 분리된 별도의 공간을 제공한다는 큰 장점이 있어 안정을 취하기 힘든 재난현장에서는 따뜻한 쉼터가 될 수 있다”며,

“아직 초기라 재난현장이나 많은 국민들께서 마음안심버스를 잘 모르실텐데, 마음안심버스가 필요한 곳이 있으면 언제든지 달려가겠다”고 전했다.

보건복지부 권덕철 장관은 “의료진의 경우 환자의 치료에만 열심히 임하다보니 본인 마음의 ’쉼‘이나 소진관리 등에는 소홀해질 수 있는데, 오늘 경험을 통해 신체적‧정신적 상태, 또 회복력 등에 대해 돌아볼 수 있었다”며,

“이처럼 앞으로도 심리적인 지원이 필요한 곳이나 트라우마 현장에 신속하게 달려가서, 잘 보듬어드릴 수 있도록 노력하겠다”고 밝혔다.

※ 이 영상은 보건복지부 유튜브(www.youtube.com/mohwpr), 페이스북(www.facebook.com/mohwpr) 등에서 시청 가능

?

List of Articles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1022 [스크랩] 정신질환자 강제입원은?… 인권침해” vs 인권보호 관리자 2016.05.03 1584
1021 [스크랩] (보건복지부)정신건강에 대한 全사회적 대응역량 강화 file 관리자 2016.03.16 1551
1020 [스크랩] 관련 지표를 통해 본 우리나라의 정신건강 상태 관리자 2016.01.06 1225
1019 [스크랩] 우울증인 줄 알았는데… 성인 ADHD? 관리자 2016.12.08 1216
1018 [스크랩] "남을 위한 봉사? 이젠 도망치고 싶어요" 관리자 2016.11.25 1186
1017 [스크랩] [정신건강대책] 정신질환 치료비 환자부담 20%로 낮춘다. 월 3만원 관리자 2016.03.02 1142
1016 [스크랩] 게임중독은 병인가.. 질병코드 부여 찬반 팽팽 관리자 2016.03.31 1141
1015 [스크랩] 2016년 이렇게 달라집니다 (보건복지부) file 관리자 2016.01.06 1130
1014 [스크랩] 사회보장사업 망라한 복지 백과사전 발행된다 관리자 2016.03.14 1122
1013 [스크랩] '마음이 아픈' 노인들 급증...세계 1위 노인 자살률 '오명' 관리자 2016.05.09 1107
1012 [스크랩] "치매, 집만 바꿔도 막는다"… 서울시 '주거환경 가이드북' 배포 [출처] 본 기사는 조선닷컴에서 작성된 기사 입니다 관리자 2016.03.15 1098
1011 [스크랩] 매일 감정 숨기고 일하면 우울감(2주 연속) 확률 3배 증가 관리자 2015.11.09 1095
1010 [스크랩] "조현병 등 정신질환, 형제자매 사이 빈발" 관리자 2016.09.26 1089
1009 [스크랩] 은퇴한 남편 둔 아내 우울증 위험 70% 높아 관리자 2016.03.28 1083
1008 [스크랩] 자살률 1위 우울한 한국… '안전망' 절실 관리자 2016.02.11 1076
1007 [스크랩] 감출수록 깊어지는 ‘마음의 병’… 정신질환 낙인 찍지 말아야 관리자 2016.12.23 1048
1006 [스크랩] 연예인병 아닌데… 공황장애, 편견이 더 아프다. 관리자 2016.10.25 1046
1005 [스크랩] [치료감호소, 이대로는 안된다]탈주사건 후에도 충원 전무 관리자 2015.12.03 1044
1004 [스크랩] 땅 판 돈, 퇴직금 수억씩 날린 그들…서울~정선 위험한 질주 관리자 2016.03.09 1044
1003 [스크랩] 정신보건전문요원’이라 쓰고 ‘극한의 감정노동자’라고 읽는다 관리자 2016.10.18 1033
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... 52 Next
/ 52